• 12-9-2018 가장 좋은 선물은 무엇일까요?

    December 10, 2018

    충격적인 동영상를 하나 보았습니다. 어느 집 CCTV에 찍힌 동영상이었습니다. 자동차를 훔쳐가는 동영상인데, 차 문이 열려 있지도 않았고, 유리창을 깨지도 않았습니다. 그런데도 자동차 문을 아주 가볍게 열고 차를 훔쳐 가는데 10초도 걸리지 않았습니다.방법은 아주 간단했습니다. 어떤 조그마한 기기를 집 가까이 가져다 대었는데,그것이 집 안에 있는 자동차 키의 신호를 받는 것이라고 합니다. 요즘 나오는 차들은 예전처럼 키를 집어넣고 돌리는 것이 아니라, 키를 소지하고 있으면서 버튼을 ... READ MORE

  • 12/2/2018 “눈길 조심하세요!”

    December 3, 2018

    지난 주일부터 월요일까지 시카고에 눈이 많이 왔습니다. 들리는 이야기로는 이번 눈으로 입은 피해가 역대 5위 안에 드는 눈폭풍이었다고 합니다. 아이들은 임시 휴교로 너무 즐거워했지만, 드라이브 웨이와 차에 잔뜩 쌓인 눈을 치워야 하는 어른들에게는 너무도 힘든 날 이었을 것입니다. 11월에 이렇게 많은 눈이 내렸으니, 올 겨울은 또 얼마나 많은 눈이 올까 걱정이 됩니다. 그래도 하늘에서 내리는 ... READ MORE

  • 11/25/2018 – 무엇이 중요합니까?

    November 25, 2018

    ‘한국에서는 시험만 잘 보면 된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사람의 됨됨이는 중요하지 않고, 시험을 잘 봐서 성적이 좋으면 그것이 최고라는 이야기입니다. 아니, 다시 말하면, 시험 성적으로 그 사람의 됨됨이까지도 판단한다는 것입니다. 어려서부터 학교 성적이 좋은 아이는 모든 면에서 뛰어나고 착한 모범생으로 여겼고, 성적이 좋지 않은 아이는 질이 좋지 않은 아이로 여기는 분위기가 있었습니다. 그래서 “좋은 친구를 사귀라”는 ... READ MORE

  • 11/18/2018 – 무릎을 꿇읍시다!

    November 18, 2018

    지난 주간에는 병원에 다녀왔습니다. 혈압이 높아서 혈압약을 복용하고 있기 때문에, 6개월에 한 번씩은 피검사를 하고 의사를 만나봐야 합니다. 피검사 결과를 가지고 의사와 대화를 나누었는데, 특별히 안 좋은 것이 없다고 합니다. 다만, 중성지방이 조금 높으니까 음식을 조금 조심하라 합니다. 지난 번에는 음식 조절을 잘 해서 수치가 나름 괜찮았는데, 몸이 조금 좋아졌다고 아무 것이나 막 먹었더니 금새 ... READ MORE

  • 11/11/2018 하나님께서 다스리십니다!

    November 11, 2018

    지난 화요일, 중간선거가 있었습니다. 일리노이 주지사와 연방 하원의원을 비롯하여, 많은 선출직 공무원들을 선택하는 투표일이었습니다. 저도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기 위해 투표 장소로 갔습니다. 사실 너무 많은 사람들을 선출해야 하기 때문에, 누가 누구인지, 어떤 정책을 펼치려는지도 잘 알지 못합니다. 다만 주지사와 연방 하원의원 같은 경우에는 여러 매체를 통해 조금 알려진 바가 있기 때문에, 여러 가지를 고려해서 ... READ MORE

  • 11/4/2018 – 바르게 알면 좋겠습니다!

    November 5, 2018

    유투브를 통해서 찬양을 듣고 있었습니다. 전도사 시절에는 저도 찬양 사역자로 오래 섬겼는데, 말씀 사역에 집중하게 되면서 찬양 사역을 그만둔 지 꽤 오래 되었습니다. 그러다 보니, 새로운 찬양곡들을 잘 모릅니다. 그래서, 요즘 새로운 찬양곡들이 어떤 것들이 있나 알아볼 겸 해서 찬양을 들었습니다. 생각대로 제가 모르는 새로운 찬양곡들이 많이 나왔습니다. 그런데, 어떤 한 곡을 듣고 있는 중에 ... READ MORE

  • 10/28/2018 부지런히 가르쳐야죠!

    October 29, 2018

    어김없이 할로윈(Halloween)이 찾아왔습니다. 흐르는 시간을 막을 수는 없고, 일년은 365일 주기로 돌아오기 때문에 할로윈이 찾아오는 것을 막을 수는 없습니다. 그런데 저는 할로윈이 싫습니다. 제가 목사이기 때문에 싫은 것보다도, 저는 할로윈의 그 분위기를 싫어합니다. 시카고의 10월은 낙엽이 떨어지고 날씨도 추워져서 왠지 음산한데, 곳곳에 거미줄과 해골로 장식되어 있는 곳들을 보면 기분이 좋지 않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할로윈이 아이들에게는 ... READ MORE

  • 10/21/2018 – 노회에 다녀왔습니다!

    October 22, 2018

    지난 주 화요일과 수요일, 우리 교회가 소속되어 있는 PCA(Presbyterian Church in America) 한인 중부노회에 다녀왔습니다. 인디애나폴리스 은혜 한인 장로교회에서 열렸는데, 시카고에서는 3시간 30분 가량 떨어져 있습니다. 화요일 새벽, 홍아브라함 목사님과 함께 갔다가, 수요일 오후에 돌아왔습니다. 노회에서는 주로 고시생들이 시험을 치르고, 그들을 검증하는 시간을 가집니다. 장로 고시를 보시는 분들을 비롯해서, 전도사 고시, 강도사 고시, 그리고 목사 ... READ MORE

  • 9/23/2018 – 있을 때 잘 하세요!

    September 24, 2018

    내일(9월 24일)이 추석입니다. 미국에서는 추수감사절이 있어서 추석을 쇠지는 않지만, 한국에서는 큰 명절입니다. 그런데 아직도 한국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추석에 제사를 지냅니다. 그러다 보니 여자들이 제사 음식을 차리느라 힘들어 합니다. 한국에서는 추석이 지나면 이혼률이 급증한다고 하는데, 제사 음식 준비에 힘이 들어서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으니 웃기면서도 슬픈 이야기입니다. 그런데, 며칠 전에 아주 재미있는 기사를 읽었습니다. ‘조상들은 전을 안 ... READ MORE

  • 9/16/2018 – 카트 위에 올라 타세요!

    September 17, 2018

    아이를 데리고 그로서리 쇼핑을 가는 것은 너무도 힘이 듭니다. 막내 아이는 카트 의자에 앉히기 때문에 괜찮은데, 이제 2학년인 둘째 아이는 자기가 쇼핑 카트를 밀겠다고 하니 문제입니다. 아직 키가 작아서 앞이 잘 보이지 않는데, 더군다나 동생이 카트에 떡하고 앉아 있으니, 더 앞이 보이질 않습니다. 힘도 없어서 원하는 방향으로 카트를 밀지 못하고, 반응 속도도 너무 느리기 때문에, ... READ MORE